메뉴 건너뛰기

메뉴 건너뛰기

육체적문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이번주입니다.군선배님입니다.최면계에서 만난,전 학사장교출신이고,이 분은 육사장교출신입니다.
대선배님이십니다.저랑 14년 나이차,제가 소대장할때쯤엔 사단참모하시던,
올 여름에 같은 건으로 정성들여 eft세션해드렸는데,그 때는 완치된 느낌까지 갔으나,다시 살아난 것입니다.
EFTer로서 먼저 완벽히 마무리 못한 것에 책임을 느낍니다.최면카페정모에서 회식자리 부대찌개 익는다는 남들의 재촉때문에
서드 0정도에서 급히 마무리지었습니다.
끝장보기EFT를 시작하였습니다.
성공남:"형님,고통을 구체적으로 서술해주세요,10중 얼마죠?"
선배님:"10중 5예요,제가 원래 아침을 않먹는데 진통제 먹기위해서 아침을 먹어요.목이 아파서 책도 못봐요."
성공남:"제 말씀을 따라하세요,나는 올 3월에 친구들과 밤새즐겁게 술마시다가 다음날부터 목이 아파 병원에서 경추5번 6번사이,6번 7번사이의 디스크가 삐져 나왔다는 진단을 받았지만,이것이 10중 0이되기를 선언합니다.이런 나 자신을 깊이 받아들이고,나 자신을 깊이 사랑합니다."
가슴압통점을 사용했으며,수용확언 3회후-전적으로 저의 급한 성격때문입니다.많이할수록 효과적이라는 것은 아는데-연상어구로 백회부터 손가락까지 모두 두드려갔습니다.뇌조율후 10중 3,그래서 100중30으로 잡고 다시 수용확언부터 3회후 전타점을 두드려 갔습니다.
사용한 연상어구는 "내 몸은, 내 말을 잘듣는다." "의식은 나를 비난할수있어도 언제나 나를 사랑하는 무의식이 나의 청을 들어준다."등을 사용했습니다.뇌조율도 또 하고,이번에는 1000중 15,
제가 요즘 후배사례에서도 실감한게 끝장EFT,또 수용확언을 적절히 수정하며 3회후,전타점을 두드려갔습니다.
이번엔 "경추 5,6번과 6,7번 사이의 디스크가 제자리를 잡는다"등을 사용했습니다.10000중 0,그러나 군용어로 확실한 확인사살,한 바퀴 더 돌렸습니다.
선배님:"어,이거 신기한데.먼저처럼 하나도 않 아파요."
성공남:"형님,아까 책읽으실때보니까 노안있으신것 같더만요."
선배님:"그럼 이제 60을 바라보는 나이에 당연한 거 아닌가?내 친구들도 다 있어요."
성공남:"그건 형님의 생각일뿐입니다.형님보다 나이 많으신 분들중에 안그러신 분들은 어떻게 설명하실려구요.저 올 여름까지 안경 한 25년 썼다가 지금은 안쓰는 거 보이시죠,루이스 L.헤이할머니의 '치유'라는 책을 보면 가까이 있는 현실을 보기 싫음이 원시입니다.지금 형님이 인정하기 싫은 들여다 보기도 싫은 점들을 말씀해주세요."
그래서,가정사 2가지 일들과 사업상의 이 선배님 잘못이 아니고,외국업체의 잘못인데,이 분도 피해자인데,YTN에 실시간으로나와서 크게 고생하셨던 일들에 대하여,하나씩 해나가고 대리EFT방법으로 이 분 주위의 일들를 두드려 나갔습니다.
한 3시간넘게 소요된것 같습니다.모두
선배님:"오!눈이 밝아졌어.참,목 아픈거야 그럴수 있다해도 눈이 밝아지리라고는 생각지도 못했는데!"
밤이 늦어 여기까지 진행하였습니다.
며칠후 전화해보니 목은 완전히 통증이 없고,눈은 밝은 상태랍니다.
다음에 뵈면 눈에 대해서 더 세션해드리고 싶습니다.군가대로 보람찬 EFT였습니다.
일반인한텐 EFT하면 미친놈 취급받던지,불신하는데,이 선배는 최면에 조예가 깊어서 쉽게 접근할수 있었습니다.
제 직업계에선 임성환,생업 팽개치고,이상한 것들에 빠져서 돌았다라고 인식하는 것 같습니다.안타깝다는 둥.
TAG •
  • ?
    일마레 2009.12.23 03:57
    보람찬 EFT의 멋진 사례 감사드립니다. ^^

    EFT를 통해 성공남 임성환님의 성공적인 사례들을 접하며...
    저에게도 큰 도전이 됩니다. 앞으로의 무궁한 발전을 빌며 ^^
    감사합니다. 사랑합니다. emoticon 
  • ?
    정수가최고야 2010.07.07 23:08

    좋은 글 읽게 되어 감사드립니다.

  • ?
    화혜 2016.05.19 11:40

    초보자입니다.  눈이 나빠 EFT실천을 해보려는데, 어떻게 접근하면 좋은지 tip 부탁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9 이것이 진정 치유의 과정이 맞는지?? 3 secret 수학샘 2008.07.07 1228
178 초등학교1학년 아토피 1 어린양 2014.10.22 2432
177 참 오랫동안 잊고 살았네요 1 허주 2013.06.23 2895
176 종아리의 가벼움 1 붉은구름 2012.05.13 3453
175 중학교 2학년때의 기억과 연결된 30년된 허리통증이 사라지다 3 file 하늘이 2011.05.18 4456
174 낙상후유증과 파키슨병!!! 1 제임스보우 2011.05.17 4853
173 eft 배운날, 만성요통,무릎통증,목통증 사라졌네요. ㅋㅅㅋ 2 카를로스코 2011.01.20 6182
172 벙원중독증에서 벗어나기 4 우주 물방울 2009.01.04 6900
171 만성 안질환 6 맥가이버 2008.08.12 7212
170 가슴의 통증 1 쩡이파 2008.04.18 7262
169 EFT와 Enneagram Coaching의 결합 7 9NLP 2007.12.23 7311
168 10여년 동안의 두통(워크샵 사례) 3 지니 2008.04.28 7318
167 목사님발과 함께 치유된 내발 2 라임 2008.04.29 7372
166 소뇌위축증 환자 1월 31일 세션 해피지니 2008.02.21 7388
165 허리통증 1 그녀는진행중 2008.07.21 7389
164 교통사고 후유증- 20대 여환 4 해피지니 2008.04.10 7404
163 완빵에 해결된 다래끼^^ 7 하늘이 2008.04.23 7421
162 떠다니는 조각을 없애준 EFT 2 그녀는진행중 2008.07.21 7447
161 몇번의 시행착오 끝에 성공경험을~~ 5 누룩 2008.04.15 7488
160 치통이 감쪽같이!! 7 요다라고함 2008.03.26 749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