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메뉴 건너뛰기

육체적문제

2008.03.05 20:22

두통 치료 사례

조회 수 8223 추천 수 0 댓글 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요즘에 대학로의 연극배우들과 작품을 함께 하는게 있어서 움직임 워크샵을 하고 있는데요,

쉬는 시간에 배우중 한명이 뒷통수의 왼쪽 부위가 아프다며 손으로 지압을 하더군요...

그래서 EFT를 시행하였습니다,ㅎㅎㅎ^^...

양상 : 전날 맥주 2잔을 마셨는데,그러면 반드시 왼쪽 머리 뒷부분이 아프며 왼 눈까지도 아프고,위장까지 아픔.

술을 기분좋게 마시면 괜찮은데,심각한 얘기를 하거나 재미없이 마시면 통증이 생긴다고 함.

짧은 시간동안이라 머리 통증만 가지고 기본과정을 들어갔습니다.주관적 고통지수 : 4

수용확언 : 나는 비록 머리 왼쪽의 뒷부분이 콕 쑤시며 아프지만,나를 깊이 인정하며 사랑합니다,감사합니다...

연상어구 : 왼쪽 머리 뒷부분의 통증

고통지수가 4=> 3으로 내려감.

추가조정작업 실시하여,

변형 수용확언 : 나는 비록 약간의 뒷머리 좌측부위의 통증이 여전히 남아있지만,......사랑합니다.

고통지수가 3=> 2로 내려감.

0이 될 때까지 한다는 마음으로 두 번을 더 하니 두통이 싹 나았습니다!!^-^...

배우라서인지 매우 진지하고 집중을 잘하니 효과가 더욱 뛰어난것 같았습니다...

워크샵중에 시간이 나는대로 배우들에게 EFT를 적용해 볼 생각입니다...^^

참고로, 공연은 4월 말경에 마로니에 공원 옆의 아르코 예술극장에서 있어용~~~^^...
  • ?
    장끼 2008.03.06 10:04
    좋은 사례 감사합니다 시간이 되면 공연 보러가고 싶군요 ^^;;
  • ?
    지니 2008.03.11 16:45
    좋은 사례 감사합니다.
    연극 준비하느라 바쁘시죠? ^^
  • ?
    웃음도사 2008.03.13 12:28
    하루 이틀 연습하는게 아니라,시간과 노력이 많이 들어가네요..^^...
    그래도 EFT를 자주 활용하고 있으니,
    어디에 가도 공부거리죠^^...

    워크샵 뒤풀이라도 참석해서 수다(?)도 떨고 싶은데...ㅋㅋㅋ^^...
    인연에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