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메뉴 건너뛰기

기타사례

2009.08.08 20:25

신의능력 EFT

조회 수 8789 추천 수 0 댓글 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아주 우연찮게 호오포노포노 관련 카페에 가입하여
여러 글들을 접하다가 EFT 란 단어가 나오길래 첨에는 무관심하다가 아주 오래후 무엇일까 궁금해하다가
이것도 아주 우연찮게 여기까지 오게되고 동영상등을 보면서
적지않은 충격에 빠져 ' 나는 왜 하는 일마다 잘 되지? " 란 책을 사서보고
의심이 생기면 배운데로 아니 자료를 본데로 무작정 그 부정하는 마음까지
비록 의심되지만 마음속깊이 진심으로 나 자신을 받아들이고 사랑합니다라고 중얼거리면서
손날을 두드리고 하다보니 의심의 맘이 없어지고를 반복...
그리고 오늘아침...스트레스가 심했는지 뭐 때문인지 모르게
자고 일어났더니 목이 안돌아갈 정도의 통증이 있었습니다.
EFT를 접한지 며칠밖엔 안되었는데 갑자기 그래 함 해보자라는 생각으로 
손날부터 여러 군데를 두드르기를 한 2~3분정도...거짓말처럼 통증이 사라졌습니다.
순간 제 몸에 소름이 쫙~~~~ 어떻게 이럴 수가 있지?하면서 말이죠~
왜 진작 EFT를 몰랐을까~~ 호오포노포노밖엔 몰랐지만 아마 나의 신성이 정화를 많이 한다음 
더 많은 정화를 하고 경험하라고 이제야 접하게 해줬나 봅니다.
참으로 나의 신성은 개구쟁이죠~~ㅋㅋㅋ 가끔 날 엿먹이기도 하구요 ㅋㅋㅋ그래도 사랑합니다^^
EFT...나에게 마치 신의 능력이 생긴거 같습니다.전 무조건 믿습니다. 경험한자~~믿어라!!!
EFT  관계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EFT와 확언으로 모두모두 행복.건강해지실거라 굳게 믿습니다.
사랑합니다 고맙습니다...
  
  • ?
    하늘이 2009.08.09 11:22
    경험한자 ~~믿어라^^
    신의 능력이라 표현하실만큼 놀라운 경험을 하셨군요^^
    EFT와의 행복한 인연을 축하드립니다.
    생활속에서 즐거운 EFT 이어가세요.
    사랑합니다^^*
  • ?
    일마레 2009.08.12 03:58
    호오포노포노와 EFT ^^ 나누어주신 경험 감사합니다.
    사랑합니다. 축복합니다. 행복합니다. emoticon
  • ?
    성공남임성환 2009.12.08 11:58
    참 놀랍죠,앞으로도 더 많은 놀라움이 있으실겁니다.사랑합니다.고맙습니다.
  • ?
    자아충만 2010.05.06 21:53
    처음으로  EFT를 알고 사이트에 가입하여 좋은 경험을 하게되었습니다.
    정말 많은 사람에게 알리고 싶습니다.
  • ?
    찔레꽃 2015.08.08 15:26

    믿음만큼 중요한요소가 없다고 생각합니다. 믿는대로 이루어 진다는것은 진리라고 생각합니다. 많이 체득하고  많이 나누고 싶습니다.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6 [EFT논문] 긍정정서코칭이 여성의 자기효능감과 자기표현력에 미치는 효과 2 file 일마레 2012.12.29 4085
45 몸과의 대화 1 난향 2011.10.30 2994
44 정말 잘 하고 싶다 1 난향 2011.10.22 2542
43 eft계의 주목이 되고파여~ 1 난향 2011.10.16 2486
» 신의능력 EFT 5 고맙습니다 2009.08.08 8789
41 감사합니다 고맙씀니다 미안합니다 1 만종 2009.07.01 6106
40 감사합니다 1 만종 2009.06.04 5292
39 EFT 거부감 - 심리적 역전 3 푸른숲 2009.05.25 7011
38 대광명 인 밝은 삷을 바라보면서 1 만종 2009.04.26 5456
37 사랑합니다 1 만종 2009.04.15 5362
36 마음 을내려놓고 2 만종 2009.04.11 5312
35 감사합니다 3 최성문 2009.04.04 4952
34 일상에서 간단한 확언효과 5 물심나 2009.03.04 7081
33 내면아이와 만나면서... 7 늘기쁨 2009.02.24 6131
32 eft 놀라워요~ (직장생활에서의 초조함과 조급함, 두려움) 7 소울메이트 2009.02.10 6163
31 확언 "나를 돌보지 못해 미안해 , 나를 정말 사랑해" 6 늘기쁨 2009.02.07 6102
30 [Aware] 잠도 안오고, 소화도 않되고... 감정은 잘 모르겠는데 ?? 2 file 일마레 2008.12.17 8357
29 [Aware] 빨간사과 2 file 일마레 2008.12.16 7859
28 [미해결] 두통 2 푸른숲 2008.12.05 5333
27 컴퓨터 잠금장치 비번이 생각나지를 않아서. 5 물심나 2008.11.25 851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